풍부한 배후수요·유동인구 동시에 확보한 ‘복합상가’ 잡아라

2020. 05. 25   12:00 조회수 6,436

 

 

택 규제가 지속적으로 강화되면서 상가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게다가 지난 3월 3월 기준금리가 1.25%에서 0.75%로 인하된 데 이어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추가 인하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시중에는 1% 미만인 정기예금 상품이 속속 나타나고 있는 상태다.


반면 상가시장은 바닥을 찍고 상승세로 돌아서며 회복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모습이다. 한국감정원 통계에 따르면 집합상가 전국 투자수익률은 지난해 3분기 1.36%에서 4분기 1.76%로 0.4%P 상승했다. 특히 서울의 경우 1.34%에서 2.06%로 크게 뛰어오르며 전국 시도 중에서 가장 높은 수익률을 기록했다. 지난해 서울의 연간 투자수익률은 7.34%로 정기예금 대비 월등히 높은 수익률을 보였다.

 

상가는 부자들 사이에서도 여전히 유용한 투자수단으로 꼽히고 있다. 하나금융경영연구소가 지난 4월 발표한 ‘2020 Korean Wealth Report’ 자료에 따르면 부자들의 자산규모별 부동산 포트폴리오 비중이 가장 높은 상품은 전체 비중의 48%를 차지하고 있는 상업용부동산으로 조사됐다. 이어 거주목적주택 30%, 투자목적 주택 14%, 토지 8% 순이었다. 특히 100억원 이상의 자산가의 경우 평균보다 훨씬 높은 55%의 상업용부동산 비중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러한 분위기 속에 복합상가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복합상가는 일반적으로 주상복합 아파트나 오피스텔, 오피스, 지식산업센터 등 업무시설이 같은 건물 안에 입지하고 있어 상가 중에서도 인기가 높다. 역세권 입지인 경우 유동인구 확보에 유리하며, 상권 형성이 수월해 안정적인 수익을 기대할 수 있고 공실의 위험이 적은 것도 장점이다.

 

올해에도 입지가 우수해 풍부한 배후수요와 유동인구를 동시에 확보 가능한 복합상가는 수요자들의 관심을 끌 전망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서울 동대문구 전농동 620-56, 60번지 일원에서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퍼스트’ 근린생활시설을 분양 중이다. 지하 5층~지상 최고 43층, 3개동, 전용면적 37~84㎡, 총 486실 규모의 주거형 오피스텔과 함께 지어진다. 근린생활시설은 청량리역 6번 출구 바로 앞 왕산로 7차선대로변 입지와 수요자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다양한 MD로 구성해 주변 상가와 연계된 스트리트형 설계가 적용될 계획이다. 인근에는 고려대, 서울시립대, 성신여대, 한양대, 경희대, 한국외국어대, KAIST 등 총 7개 대학이 위치해 교수, 연구원, 교직원과 학생 등 상가 배후수요가 풍부하다. 특히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청량리역은 철도 10만명, 버스 4만명 등 총 14만명의 유동인구를 자랑해 상가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6월 감일지구 자족시설용지 4블록에서 ‘현대 테라타워 감일 상업시설’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4층~지상 8층, 연면적 약 5만7천여㎡ 규모로 지식산업센터, 운동시설과 함께 들어선다. 인근 문정동에 공급된 지식산업센터의 평균 상업시설 비율(15.5%) 대비 낮은 비율(8.25%)로 수요 확보가 기대된다. 대로변에 위치해 있으며 지식산업센터 입주 기업 및 인근 기업들의 배후수요, 감일지구 내 아파트 수요 등 주중 업무, 주말 주거 수요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BS&C는 ‘동탄역 헤리엇’ 주상복합 내 상업시설인 ‘동탄역 헤리엇 파인즈몰’을 이달 분양할 예정이다. 아파트 428가구와 오피스텔 150실과 함께 공급되며 북유럽 5개국을 테마로 한 스트리트형 상업시설로 공급될 예정이다. 스트리트몰 곳곳에는 대형 조형물이 설치된다.

 

SD파트너스(시행)는 인천광역시 송도국제도시 일원에 공급하는 ‘송도 브로드 스퀘어’를 분양 중이다. 송도국제도시 국제업무단지 C6-1블록(인천광역시 연수구 송도동 29-8번지)에 조성되며 지상 1층~지상 4층, 3개동, 연면적 9만3,383.49㎡ 규모로 조성된다. 지난해 9월 분양한 ‘송도 씨워크 인테라스 한라’에 속한 판매시설로 3층에는 문화 및 집회시설, 4층은 글로벌 스마트 메디컬센터가 조성될 예정이다.

 

현대건설은 오는 6월 대구 중구 도원동에 위치한 힐스테이트 도원 센트럴 단지내 상업시설 ‘힐스 에비뉴 도원’을 분양할 예정이다. 이 상가는 3호선 달성공원역에서 태평로 일대 아파트 밀집지역과 수창1∙2공원, 대구예술발전소와 수창청춘맨션으로 이동하는 동선에 위치해 있어 고정고객과 유동인구를 쉽게 흡수할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힐스테이트 도원 센트럴 아파트와 오피스텔 1,150가구의 고정수요뿐만 아니라 대구 중구 태평로 일대에 조성되는 약 1만1,000가구의 배후수요를 갖추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에 ‘현대 테라타워 영통 상업시설 브루클린381’을 분양 중이다. 이 상업시설은 지하 2층~지상 15층, 3개 동, 연면적 약 9만6,946㎡ 규모로 조성되는 지식산업센터 ‘현대 테라타워 영통’ 내에 조성된다. 차별화된 외관 특화 설계를 통해 뉴욕 브루클린의 이국적인 경관을 선보이며, 키테넌트로 공장형 카페와 키즈카페의 도입을 추진 중이다. 인근에 삼성디지털시티를 비롯해 다수의 협력업체가 위치해 풍부한 배후수요 확보가 가능하다.

 

<저작권자 © 리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