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통 보안! 건설사, 보안시스템 갖춘 첨단 아파트 공급 '속속'

2019. 07. 15   09:35 작성자 뷰림이 조회수 5,372

 


 

5G, 5세대 이동통신이 본격화되고 있는 현대에, IoT :사물인터넷((Internet of Things)의 보급은 필수가 되어가고 있다. 가전제품, 차량, CCTV, 드론, 의료기기 등 IoT는 이미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다.

 

주택시장에서도 기술 발전에 발맞춰 다양한 첨단 시스템을 도입하기 시작했다. 가정 자동화라고 불리는 스마트홈 서비스가 주목을 받기 시작한 것이다. 실제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018 이용하는 IoT :사물인터넷 제품 유형조사에 따르면 스마트홈(38.4%) 홈카메라(27.0%) ▲스마트 도어락(23.4%) ▲스마트홈 제어(12.6%) ▲애완동물 관련 제품(8.1%) ▲헬스케어/의료(5.1) ▲스마트카(3.1%)로 나타났다. 주택과 관련된 서비스가 IoT제품의 1~4위 모두 차지할 정도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것이다.

 

반면, 스마트홈 사용이 늘어나는 만큼 IoT의 보안 위협은 커졌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연도별 IoT 취약점 추이(13~17)’ 자료를 살펴보면, 해킹 및 보안위협 관련 신고 건수는 ‘13 4, ‘14 6, ‘15 130, ‘16 362, ‘17 347, ‘18 387건으로 나타났다. IoT가 본격적으로 보급되기 시작한 ‘15년 이후부터 크게 증가한 것이다.

 

더불어 ‘2019년에 가장 이슈가 될 것 같은 보안위협설문조사에서는 IoT 및 스마트폰이 1,045(41.3%)으로 응답자가 가장 많았으며 가상통화 거래소 해킹이 925(36.6%), 대규모 개인정보유출이 679(26.8%)으로 조사됐다.

 

이에 최근 건설사들은 스마트홈 시스템의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보안시스템을 속속 도입하기 시작했다.

 

우선, 대한토지신탁은 스마트홈 시스템 해킹 문제점을 대비 및 보안을 위한 네트워크 기반 해킹방지 솔루션을 도입한다. 현재 사용되는 보안에 취약한 공용 단지망 시스템이 아닌 세대 간 사이버 경계벽을 도입, 독립 네트워크로 구축해 입주민 사생활 보호에 힘쓸 예정이다.

 


 

대한토지신탁은 7월 분양 예정인 등촌 두산위브에 보안 솔루션을 도입할 계획이다. 서울 강서구 등촌동 656-35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이 단지는 지하 3~지상 20, 4개 동, 전용면적 31~150㎡ 총 217가구 규모로 구성된다. 이 중 전용면적 31~84156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지하철 9호선 가양역이 도보 5분거리며 급행 이용 시 20분대로 강남권 이동이 가능하다. 백석초, 마포중, 마포고, 경복여중, 경복여고 등 우수한 학군을 자랑하며, 도보 1~2분 거리에 홈플러스, CGV 등 편의시설이 풍부하다.

 

대우건설은 단지 외곽에서 세대 내부 5개의 구역에 첨단 장비를 활용한 보안시스템 ‘5ZSS(Five Zones Security System)’를 도입한다. CCTV 설치 장소 확대, 영상 식별 기능 강화, 현관문에는 Push-Pull 지문인식 도어락을 설치하는 등 첨단 장비를 활용해 범죄와 사고를 예방할 예정이다.

 

7월 분양 예정인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에도 대우건설의 ‘5ZSS’ 보안 시스템이 적용된다. 다산신도시 지금지구 A4블록에 들어서며 지하 2~지상 29, 10개 동, 전용면적 51, 59㎡ 총 1,614가구로 조성된다. 다산신도시의 마지막 공공분양 아파트이자, 지금지구의 유일한 공공분양 아파트로 경기도시공사가 시행, 대우건설이 시공을 맡았다.

 

코오롱글로벌도 첨단 보안시스템을 활용한다. 외출 설정 후 도어카메라를 통한 방문자 확인 및 외부인 현관 앞 일정시간 배회 시 근접센서 감지 후 도어카메라가 자동으로 촬영∙저장한다. 또 지문자국을 남기지 않고 스마트폰 연동 문열림이 가능한 Push Pull 방식 스마트 도어록, 주차관제 시스템 등도 선보인다.

 

오는 171순위 청약 접수를 받는 세종 하늘채 센트레빌에도 보안시스템이 적용된다. 코오롱글로벌 컨소시엄(한국토지주택공사, 코오롱글로벌, 동부건설)이 세종 행정중심복합도시 4-2 생활권 L3, M5블록에 지하 1, 지상 20~29, 전용면적 59~99, 817가구 규모로 분양하며, 단지 내 상가 8실도 동시분양한다. 4-2생활권 마지막 민간참여 공공분양으로 많은 인기가 예상된다.

 

현대건설은 하이오티(HI-oT) 시스템을 도입했다. 조명, 난방, 가스와 같은 에너지 사용 관리 및 조회, 가전제품 원격 제어 등이 가능하다. 200만 화소급 CCTV와 현관에 안심카메라 설치, 스마트폰 주차위치 기록 서비스 등 보안을 강화했다.

 

현재 분양 중인 힐스테이트 광교산에는 현대건설의 하이오티 시스템이 적용된다. 경기 용인시 수지구 신봉동 218번지 일원에 들어서며, 지하 4~지상 23, 10개 동, 전용면적 59~84, 789가구 규모다. 서수지 IC, 신분당선 수지구청역을 이용할 수 있다.

 

※ 다양한 보안 시스템 갖춘 첨단 아파트

 

위치

단지명

전용면적
(
)

총가구수
(
일반분양)

적용 시스템

서울 강서구 등촌동
656-35
번지 일원

등촌 두산위브

31~150
(31~84)

217
(156)

네트워크 기반 해킹방지 솔루션

경기도 남양주 다산신도시

지금지구 A4블록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

51, 59

1,614

5ZSS(Five Zones Security System)

세종 행정중심복합도시
 4-2
생활권 L3, M5블록

세종 하늘채 센트레빌

59~99

817

블랙박스 도어카메라

경기 용인시 수지구 신봉동 218번지 외 10필지

힐스테이트 광교산

59~84

789

하이오티(HI-oT) 시스템


* 자료: 각 사. (분양 개요는 건설사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음.) 

<저작권자 © 리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