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 ‘투룸 역세권’이 대세 투룸 3Bay '염창 투웨니퍼스트‘ 시선집중

2018. 03. 12   11:05 조회수 9,390

 

 < 염창 투웨니퍼스트 오피스텔 투시도 > 

 

 

1~2인 가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통계청에 따르면 전체 가구수에서 1-2인 가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2010년 48%에서 2015년 53%로 증가했다. 2000년 35%에 비하면 무려 18%나 증가한 셈이다.

 

이러한 사회적인 현상에 따라 주거트렌드도 대형평형에서 중소형평형으로 변화하게 되었으며, 새로운 주거트렌드를 읽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짐에 따라 오피스텔의 경우 대거 원룸이 공급 되었다. 이렇게 오피스텔 원룸공급은 성공적으로 시장에 자리잡게 되었다.

 

하지만, 주거의 질문제가 대두되면서 그 양상은 급변하게 되었다. 환기, 계절용품 및 생필품 등의 보관 등으로 점차 원룸을 선호하던 20~30대 젊은 층이 투룸으로 갈아타기 시작한 것이다. 여기에 치솟는 전세값 등으로 신혼부부 등에게 아파트의 대체자로 오피스텔이 각광받기 시작하면서 투룸 오피스텔의 품귀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실제 4~5년 전만해도 서울 강서구 마곡지구에는 1만3천여 세대의 오피스텔이 신규로 공급됐다. 그 중 원룸이 차지하는 비중은 전체의 90%에 달했고, 분양 역시 실 평수 5~6평짜리 원룸은 성공을 기록했다. 하지만 그당시 실평수 10평 이상의 투룸은 인기를 끌지 못하고 미분양으로 남았었다.

 

하지만, 지금은 그 상황이 역전되었다. 원룸의 성공분양대비 입주초기 원룸 물량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분양가 이하의 물건이 매매로 나오기 시작했고, 반대로 투룸은 전세가가 분양가를 웃돌게 되는 현상이 나타났다. 투룸의 경우 매매가 상승을 통해 시세차익까지 거둘 수 있는 성공적인 투자처로 귀한 몸이 되었다.

 

어느정도 완성단계에 접어들고 있는 마곡지구의 경우 100여개 기업이 입주를 준비하고 있다. 기업입주에 따른 이전 수요까지 따져본다면 주변 투룸 오피스텔의 인기는 더 커질 것으로 보인다. 가까운 김포한강신도시의 경우도 원룸공급이 75%에 달하고 있어 주변 투룸 오피스텔이 효자상품으로 투자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것으로 보인다.

 

최근 마곡지구의 수요가 증가하면서 투자자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투룸 오피스텔이 있다. 서울 강서구 염창동 262 외 2필지에 분양 중인 ‘염창 투웨니퍼스트’가 그 주인공으로 투룸 3Bay구조에 30Cm 더 높은 층고로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염창 투웨니퍼스트’는 지하 1층~지상 14층 1개동, 전용면적 28㎡ 단일, 총 96실로 구성되었다.

 

 

‘염창 투웨니퍼스트’는 투룸 3Bay구조에 크고 넓은 창호를 적용해 자연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고 타 오피스텔 대비 약 30cm가량 층고를 높여 내부 개방감도 극대화했다. 최신 트렌드에 맞게 가전, 가구가 제공되는 풀퍼니시드 시스템도 제공될 예정이다.

 

‘염창 투웨니퍼스트’는 우수한 입지여건이 또 하나의 장점이다. 9호선 염창역이 도보 2분거리에 위치해 있으며, 이를 통해 서울 중심 업무지구 중 하나인 여의도와 김포공항을 단 2정거장(급행)으로 이동할 수 있어 출·퇴근 여건이 매우 좋다.

 

또 차량으로 염창JC, 올림픽대로, 월드컵대교(2020년 개통예정), 강변북로, 공항대로 등 주요 간선도로 이용이 수월하다. 이를 통해 여의도 중심 업무지구까지는 10분 대, 김포공항까지는 17분 대에 이동이 가능하다. 인근 상암, 마포, 마곡지구도 가깝다.

쾌적한 주거여건도 갖췄다. 탁 트인 안양천 조망권을 확보했고, 단지 인근에 용왕산 근린공원, 목동 근린공원, 안양천, 한강 등이 위치해 있어 건강한 주거생활이 가능하다.

 

‘염창 투웨니퍼스트’의 분양홍보관은 서울 영등포구 당산동 코트론빌딩 5층에 위치해 있다. 지하철 이용시 2·9호선 환승역인 당산역 12번 출구로 나오면 된다.


 

<저작권자 © 리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Top